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게시판
  2. 언론광고매체

언론광고매체

언론광고매체 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통일신문] 피부 나이 돌리는 항산화물, '아로니아, 녹차, 흑마늘'에 많아
작성자 JBK아로니아 (ip:)
  • 작성일 2017-06-07 11:18:39
  • 추천 추 천
  • 조회수 85
평점 0점

피부 나이 돌리는 항산화물, ‘아로니아·녹차·흑마늘’에 많아

 
통일신문 기사입력 2017/06/05 [13:30]

제 나이보다 어려 보이는 동안 열풍이 식을 줄 모르는 기세다. ‘더 젊어졌다’는 말이 칭찬보다 인사치레처럼 쓰일 정도다. 안티에이징(Anti-Aging)에 대한 폭발적인 관심이 지속되면서 동안을 위한 주름 개선용 화장품을 비롯, 보톡스 시술과 리프팅 수술 등 각종 제품과 기술들이 쏟아지고 있다.

 

동안에서 멀어지는 이유는 피부 노화가 직접적이다. 노화는 세포가 나이 드는 과정으로 피부세포의 기능이 점차 떨어지면서 피부도 늙는 것이다. 결국 세포 노화를 지연시켜야 피부 노화도 막을 수 있게 된다.

 

▲ 사진출처: 게티이미지     ©

세포 노화를 촉진하는 주범은 바로 ‘활성산소’다. 활성산소는 생명 활동에 쓰이고 남은 산소로 신체 조직 곳곳에 침입해 세포를 공격, 생리적 기능을 떨어뜨려 노화를 일으킨다. 이에 활성산소를 제거하는 ‘항산화’가 동안에 대한 새로운 키워드로 떠올랐다.

 

체내에서도 활성산소를 없애는 항산화 효소가 만들어지지만, 나이 들수록 그 수가 점점 감소하므로 비타민E와 C, 셀레늄, 카로틴 등 항산화물이 함유된 음식을 통해 보충하는 것이 노화 방지에 도움이 된다. 항산화물이 풍부한 음식에는 아로니아, 녹차, 흑마늘이 있다.

 

아로니아는 슈퍼베리의 일종으로 항산화 성분인 안토시아닌이 포도의 약 80배 더 많은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자외선이 강한 악천후에서 생존하기 위해 파이토케미컬을 다량 생성, 이는 주름이나 기미 등 피부질환을 개선해주며 다양한 화장품의 원료로도 사용된다.

 

녹차는 카테킨류, 비타민C, 비타민E, ß- 카로틴 등 항산화성분을 많이 함유하고 있다. 녹차의 항산화력은 비타민E의 50배에 이른다고 한다. 혈중 콜레스테롤의 함량을 낮춰 동맥경화와 심장 질환의 예방에도 효과적이다.

 

흑마늘에 들어있는 유황화합물은 피부에 탄력을 주고 보습과 윤기를 더해준다. 피로회복, 면역력 증진에 우수한 마늘의 효능에 항산화력을 더한 음식이 바로 흑마늘이다. 흑마늘은 숙성 과정에서 통마늘에 존재하지 않는 항산화물질인 ‘S-아릴시스테인’이 생성되며, 항산화 작용을 하는 폴리페놀류 함량도 증가한다.

 

아로니아의 경우 다소 떫은 맛이 나 바나나, 당근 등을 함께 넣고 주스로 갈아 마시면 더욱 강력한 안티에이징 효능을 누릴 수 있다. 흑마늘의 경우 직접 통마늘을 숙성시켜 만들어도 좋지만, 시간적 여유가 부족하다면 흑마늘을 마늘즙이나 마늘환, 유기농 흑마늘진액, 마늘분말 등으로 가공한 제품을 섭취하는 것도 대안이 될 수 있다.

 

그러나 흑마늘즙의 경우 제조 방식에 따라 영양성분의 함량이나 흑마늘즙 효능에 영향을 주어 이를 사전에 확인하는 것이 중요하다.

 

일부 건강식품 브랜드에서 판매하는 흙마늘즙은 흑마늘을 물에 달여 흑마늘액을 추출한 제품이다. 흑마늘의 전체 영양성분 중 물에 용해되는 성분은 뽑아내기 적합하나 물에 용해되지 않는 성분은 그대로 남게 된다.

 

이와 달리 흑마늘을 껍질까지 통째로 갈아 흑마늘진액에 첨가하는 전체식 방식은 흑마늘 성분의 용해성에 상관없이 비수용성 영양성분뿐 아니라 마늘 껍질에 함유된 식이섬유와 폴리페놀 등 까지 최대한 담아낼 수 있다.

 

한국기능식품연구원이 흑마늘 분말과 흑마늘즙의 영양성분을 측정하여 비교한 결과, 흑마늘분말의 식이섬유, 플라보노이드, 철, 칼슘, 칼륨 등이 흑마늘즙에 비해 최대 9.03배 더 높았다고 밝혔다.

 

이목구비가 또렷한 미인형을 추구하던 과거에서 이제는 어려 보이는 얼굴이 새로운 미의 기준으로 떠오르고 있다. 화장품과 시술에만 매달리기 보다는 꾸준히 ‘안티에이징 음식’을 즐기며 피부 나이를 돌려보는 건 어떨까.


김회정 기자 hjkim@hanmail.net




*본 내용은 [통일신문] 페이지에서 작성된 기사입니다.

출처 : http://www.unityinfo.co.kr/sub_read.html?uid=21868§ion=sc28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및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댓글 입력
댓글달기 이름 : 비밀번호 : 관리자답변보기

영문 대소문자/숫자/특수문자 중 2가지 이상 조합, 10자~16자

확인

/ byte

왼쪽의 문자를 공백없이 입력하세요.(대소문자구분)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